제일 좋아하는 찌개가 순두부찌개인데, 도전했다가 망했던 트라우마때문에 쉽사리 다시 할 수 없었다. 하지만 마트에서는 이렇게 순두부찌개양념을 판다. 그렇다. 이것만 있으면 다 된다. 너만 믿고 간다.




순두부는 따로 사야된다.



양념에 쓰여진 레시피를 따른다.



뽀얀 양파. 너무 이쁘다.



칼 갈아야겠다. 대파.



신 김치. 너무 쉬어터져서 빨리 없애야된다. 전부 다 투척!





!!!완전 맛있어!!! 성공이다. 역시 마트엔 없는 게 없다. 간단한 양념같은거, 의외로 어렵다. 그냥 양념을 사버리자. 그게 현명하다.











Posted by LEERUR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