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SEMF : Seoul Electronic Music Festival
20120114(sat) @ KINTEX


 

 

작년부터 입이 닳도록, 지문이 닳도록 알렸다. 이거 안가면 정초부터 패배하는 거라고... 니들, 누나 말 들어서 후회한 적 있어?없어? 말했잖아. 내가 가는 곳이 신나는 곳이라고... (A.K.A. Queen Of Festival, 혹은 페스티벌오타쿠. 페스티벌과 공연은 나만 믿고 가자.) 라인업이니 뭐니 사실 더 설명할 것도 없지만, 아직도 모르는 아이들이 있을지도 모르니까, 그리고 우리는 예습을 해야하니까. 하나하나, 차근차근 되짚어줄께. (공부를 그렇게 했었어야...)







Justice 
GGK2010에 이어, 우리가 환장하는 그들이 다시 온다. 일렉트로닉의 정의, 곧 JUSTICE!!! ED Banger Records를 이끄는, 등장부터 충격적이던 그리고 꾸준한 자극을 주는 그들의 음악. DJ SET, 아니다. 무려 LIVE SET!!! 필자는 DJ로 실망한 적은 있었지만, LIVE SET으로 마주했을때 실망한 적은 없었다. 그렇다. 분명 DJ SET과 다르니까 굳이 LIVE SET이라고 표기하는 거다. 경험에 비추어 볼 때, 예를 들면 YUKSEK. DJing도 좋았지만, LIVE SET에서 정말 입을 다물 수 없을 정도로 감탄&감격을 했었다. 다시 한번 Live Set으로 내한한다면 그게 어디든 갈 것이다. 사실 GGK2010의 저스티스는 내 기대치에 충족하지 못했던 기억이었다. (또 분명 기대치가 높긴 했어.) 하지만 지난 해 공개된 Long Take 기법으로 이루어진 감각적인 영상의 
AUDIO, VIDEO, DISCO. 어쩜 이렇게 계속 센스터지냐!!!기대해볼만 하다. 라이브영상 투척한다. 어때, 이정도면 게거품+광질 가능하지 않겠어?자, 기다립시다. 아멘.




Justice Live 2012 at Field day - Stress 



Justice - AUDIO, VIDEO, DISCO.


Justice - We are your Friends/Waters of Nazareth (A Cross the Universe)





Justice - Civilization




Justice - Phantom II 




Justice - Stress 











Above & Beyond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네. 일렉트로닉 페스티벌에 빠질 수 없는 트렌스, 게다가 세계 1위 일렉트로닉 레이블  Anjunabeats의  Above&Beyond라니... @hakstoro 브로가 환장하는 A&B! 브로는 이들을 보려고 일본 아게하까지 가시는 분이다. 이 열정, 본받을 만 하다. 그런데 감사하게 직접 오신댄다. 공항까지 버선발로 마중나가야되나 싶다. 아마 그건 세학오빠가 할테니 우리는 SEMF에서 그들을 맞이하자. 예습하고, 떼창하자. 트렌스는 전자음악임에도 불구하고 대자연이라던가, 우주를 담아내는 치유의 음악이라는 생각이 든다. 그들의 말대로 'Group Therapy'. 트랜스로 집단치료 좀 받자. 안그래도 요새 멘탈붕괴 자주오는데, 감사염;ㅅ; 아. 정말 서정적이고, 몽환적이고, 아름답다. 빼어난 업리프팅에 무한한 오마주를 느낀다. 세련된 트랜스로 국내에도 많은 트랜스 팬들의 지지를 받고있다. 트랜스는 사실 좋아하는 사람만 좋아하지만, 매력에 빠지게 되면 정말 하염없이 빠지게 하는 마력의 장르. 특히 어보브앤비욘드는 보컬트랜스 부문의 최강자라고 할 만 하다. 





Above & Beyond feat. Richard Bedford "Sun & Moon"



Above & Beyond @ ageHa, Tokyo 2011.10.22 Above & Beyond - Sun & Moon


Above & Beyond - air for life



Above & Beyond FILMIC Teardrop INTRO Group Therapy World Tour at the Hollywood Palladium


Above & Beyond feat. Richard Bedford "Thing Called Love"


Above & Beyond - Alone Tonight 



Above & Beyond Feat Zoe Johnston - You Got To Go 








Crystal Castles 
2인조 일렉트로닉 듀오. 러프한 숏컷, 짙은 스모키, 빈티지한 컨버스, 영드'스킨스'의 롤모델이며 히로인, 앨리스 글래스. 그녀가 온다. 병원오빠(HOSPITAL PHOTOGRAPH)의 이상형이기도 해서 하루한번, Facebook에서 앨리스의 공연영상과 음원을 접하고 있다. SEMF를 앞두고 SNS를 통한 
점점 극심해지는 두분의 팬심에 나는 설 곳이 없어...  한사람은 Above & Beyond빠, 한명은  Crystal Castles(의 앨리스)빠. 가만히 있어도 저절로 예습이 되요!엑키스만 쭉쭉 뽑아서 알려주시니 무한감사를 드립니다. 패션에 관심이 많은 셀러브리티, 힙스터들은 그녀의 패션을 놓칠 리 없다. 이미 런던스타일의 아이콘으로 알려져있음. (하지만 캐나다출신.) 전에 일렉트로니카 정주행 리뷰를 쓰면서 이들을 처음 알게 되었는데, 뿅뿅거리는 신스와 대조적으로 앨리스의 독특한 보컬이 펑크의 그것과 같은 강렬한 반항으로 느껴진다. 자극적이고 폭발적인 한 그녀의 퍼포먼스. 이번에 보여줄 무대가 벌써부터 기대된다. 


Crystal Castles at Ultra Music Festival 2011: Crimewave




Crystal Castles - Reckless (Live) 




 Crystal Castles - Crimewave




Crystal Castles - Celestica




Crystal Castles - Not In Love ft. Robert Smith of The Cure 



Empathy- Crystal Castles











Idiotape
Aㅏ... 내 지인들이라면 당연히 귀에 못이 박히도록 들었을테지만, 검색을 통해 보고있을 유입종자들을 위해 또 다시 설명을... 군더더기없이 전자음악 그 본질에 가깝게, 드럼을 기반으로한 일렉트로닉 락 밴드. 국내에서 처음 시도되는, 이미 많은 매니아들을 확보한, 해외에서도 인정받은 뮤지션이다. 이디오테입의 리뷰들을 투척한다. 아무거나 골라서 읽고 들어라. 그리고 직접 피부로 느껴라. 그들의 라이브에서 미쳐가는 자신을 발견할 것이다. 이상하다. 이디오테입의 라이브는 타임슬립기능이 있는 듯하다. 순식간에 지나간다. 그냥 내가 많이 좋아한다. 그걸로 설명은 충분치 않은가. EP와  지난 11월 발매한 1집이 호평을 얻으며 점점 팬들이 많아지고 있다. 이거슨 상당히 기쁘지만, 한편으로는 서운하다. (나만 알고 싶었다고...흐규) 아무튼 두명의 신스와 강력한 파워드럼으로 이루어진 강력한 일렉트로닉 락의 무대가 너님을 기다리고 있다. 글로코사민 투약하며 관절을 서포트!!!무릎도가니가 아작나는 단점이 있으니, 준비운동과 예습을 철저히 할 것. 일렉페와 락페에 대부분 라인업되니 이들을 마주칠 기회가 있다면 절대 놓치지 않길 바란다. 꼭 봐라. 두번 봐라.






IDIOTAPE-0805




이디오테잎 - Even Floor



이디오테잎 - Hey Day









ASTRO VOIZE
아스트로보이즈리뷰들도 많다. 취향에 맞는걸로 찾아읽어보자. 앨범을 준비중이라고 들었는데, 도대체 언제 나오는 건지 매우 궁금하다. 특히 동생이 아스트로보이즈의 열렬한 팬이라서 복무 중 휴가나올 때 마다 클럽으로 찾아가는 지경. 국내에서 가장 감각적인 DJing을 선보이고 있지않나 싶다. 그래서 더욱 기다리고 기대하고 있다. 세련되면서도 파워풀한 선곡들로, 그리고 강렬한 퍼포먼스로 눈과 귀를 즐겁게 해주는 일렉트로닉 듀오. 빨리 앨범 내놔영;ㅅ;엉엉!!!이미 굵직한 페스티벌과 클럽씬에서 각광받아온 커리어가 있으니, 그냥 믿고 가는거다.





 







KINGMCK
토리있는 Djing전개로 센스터진다. 킹맥에 대한 리뷰도 있으니 이것도 찾아봐라. 터질 때 확실하게 터트려주는 DJ. 올해 초 EP발매예정이라고 하니 그의 행보에 더욱더 관심을!







GLEN CHECK
신스팝 귀요미들. 이미 3차례 공연을 통해 봐왔기 때문에, 이들의 천재성에는 이의가 없다. 이들의 공연리뷰 도 많다. 읽어보자. 얼마 전 성황리에 첫단독콘서트를 마치고 앨범작업중이다. 갓 스물. 이제 스물둘인가. 아무튼 루키라는 말은 이들에게 적당한 단어. 지산락페에서 처음으로 주목받기 시작한 후, 음악적 실력을 인정받으며 팬들의 사랑을 받고있다. 혁준의 상큼하고 귀여운 신스 멜로디라인에 몽환적인 준원의 보컬, 준열의 탄탄한 드럼. 조화롭다.




 

Glen Check 글렌체크 60's Cardin Live



'GLEN CHECK - Addicted'










TELEPATHY
으악!!!보면서 느꼈겠지만 나 이제 힘들다. 점점 글의 양이 줄고있어...ㅋㅋㅋㅋㅋ그래도 텔레파시에 대한 이야기는 꼭 써야겠다. 나 텔레파시 무대보고 완전 뻑!갔었다. 오매... 펑키하고 신난다!!! 리뷰들 또 투척. 테테님의 탈퇴 후 더 진해진 그들만의 색깔!!!좋아좋아!신나신나!


TELEPATHY - Fantastic Love











그 외에도 바가지님, 인사이드코어, 강산에밴드, 김창완밴드, 몽구스 등 탄탄한 라인업들이 더 남아있으나, 내가 힘들어서 못쓰겠다. 이따가 정신 좀 차리고 다시 추가해보든지...뭐 이대로 끝낼지 미지수. 아무튼 바가지님의 파워디제잉이랑 인사이트코어도 너무 기대된다. 사실 난 요즘 인사이드코어가 젤 좋아!!!몽구스는 왜 맨날 놓치는지 모르겠다. 이번엔 좀 만나야겠다고!!!아무튼 SEMF 예습 철저히 하고, 마음껏 놀자. 일산 뭐 그정도면 가깝지. 대천, 양평, 자라섬, 남양주, 지산, 인천, 부산, 심지어는 일본, 멀게는 영국, 호주까지 가던 우리잖아. 페스티벌 러버들에겐 야외페스티벌이 없는 시즌에 실내형페스티벌이 열린다는 것만으로도 ㅈㄴ감사한 일!!!그리고 걸어가는 거 아니잖어. 기타차고, 버스타고, 지하철타고, 셔틀타고 가는데, 어디가 멀다는겨... 헐벗고 다녀도 전혀 춥지않으니 힙스터들의 간지를 뿜어내기엔 역시 실내페스티벌이 제격이다. 사실 페스티벌은 새벽까지 할 때가 많은데, 밤만 되도 입김나오게 추워서 오들오들 떨던 기억들. 술먹고 뛰면 괜찮겠지만, 이쯤되면 체력도 바닥나기 시작하니 패망의 지름길. 날씨도 추운데, 당연히 야외페스티벌은 안될테고, 하지도 않는다. 아쉬운대로 실내페스티벌이라도 가야지... 싶어서 다니기 시작했는데, 이게 의외로 더 좋을때가 많다는 것. 특히 화장실이라던가, 추위라던가, 쉴 곳이 마땅히 않다거나 페스티벌 후 거지꼴이 된다는 문제점들이 완벽하게 해결된다는 게 가장 큰 장점이다. (그동안 페스티벌 거지꼴은 초큼 부끄러웠어...) 10월만 해도 야외페스티벌은 해만 떨어져도 춥고, 5월까지도 새벽공기가 차갑다. 무려 여섯달은 야외페스티벌은 즐기기가 힘들어지는 상황. 실내에서도 가능한 대형 페스티벌이 잘 자리잡았으면 한다. 안그러면 6개월동안 무슨 낙으로 살껴... 아무튼 SEMF 라인업에는 다들 토달지 않는 걸 보니, 이거야말로 환상의 라인업과 최고의 실내페스티벌이라는 건. 다들 인정하는거지?


 


* 이 포스팅은 싸이뮤직 음악이야기에 소개되었습니다.
:D







Posted by LEERUR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석 2012.01.08 16:22 Address Modify/Delete Reply

    헐... 이거보니까 가고 싶은 맘 엄청생기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엄청 재밌을꺼 같다ㅜㅜ 근데 어제 술처먹고 오늘 강의해보니까.. 갔다오면 안될듯 ㅜ 쓰느라 힘들었겠다 고생하셨소 토닥토닥

    • Favicon of https://2ruri.tistory.com BlogIcon LEERURI 2012.01.08 17:0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ㅠㅠ쓰는 사람만 아는 고생ㅋㅋㅋ솔직히 이건 그냥 개짱임ㅋㅋㅋ너 알면서 그래~얘네 이제 한국 안오면 너가 외국 나가서 봐야함ㅇㅇ

  2. 구지연 2012.01.11 16: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아.....semf 갑니다 가요!! 루리님 말은 틀린게 없었으니께...더구나 이디오테입을 드디어 보겠네요. 근데 정말 헐벗어야 하나요?'ㅁ'...아무런 사전지식이 없으니 뭐 어떻게 가야할지 모르겠어요 ㅋㅋㅋㅋ 우예든지간에 갑니다! 꺄아...

    • Favicon of https://2ruri.tistory.com BlogIcon LEERURI 2012.01.11 22:3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하하!그런건 아니구요, 아무래도 실내이고, 우린 뛰어야할테니까요,ㅎㅎㅎsemf때 뵈어염^^